[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이국주/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이국주/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나 혼자 산다’ 이국주가 절친 정주리를 위해 전복 삼계탕을 만들었다.

1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국주가 정주리를 위한 보양식을 만드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국주는 “주리랑 정말 베스트 프렌드인데, 결혼하고 나서 (주리의) 자유가 없어졌다”라며 “주리의 아들과 주리를 위해 보양식을 만들어보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국주는 육아에 지친 절친 정주리를 위해 전복 삼계탕을 만들기 시작했다. 요리를 하던 이국주는 “삼계탕이며 닭볶음탕이며 내가 못 하는 요리가 뭐가 있어”라며 자화자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