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솔미, 조한철/사진제공=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화면
‘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솔미, 조한철/사진제공=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화면


‘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솔미가 조한철에 경고를 날렸다.

31일 방송된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극본 이향희 김영찬, 연출 이정섭 이은진)에서는 장해경(박솔미)이 김태정(조한철)에게 돌직구를 날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태정은 장해경에게 “어차피 장대표님은 유죄 판결 받아서 대표직에서 물러나고…내가 금산 한 번 맡아서 잘 키워볼까?”라고 물었다.

이에 장해경은 “함부로 금산 노리지마. 김변처럼 간에 붙었다 쓸개에 붙었다 하는 사람이 노릴 수 있는 게 아니야. 그리고 한 번만 더 이방에 들어오면 가만히 안있을 거야. 나가”라고 경고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