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박시환
박시환


솔로 박시환이 애절한 목소리를 뽐냈다.

박시환은 1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괴물’ 무대를 가졌다.

이날 박시환은 검은 재킷에 와인색 팬츠를 매치해 세련되면서 캐주얼한 의상으로 무대에 올랐다. 후반부의 파워풀한 박시환의 보이스가 좌중을 압도했다.

‘괴물’은 외로움 속에서 스스로를 괴물이라 칭하며 도전을 위해 나아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서정적인 멜로디에 박시환의 목소리가 어우러져 인상적이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나인뮤지스, 라붐, 러블리즈, 러쉬, 로드보이즈, 로미오, 로이킴, 매드타운, 박시환, B.A.P, 숙희, 스누퍼, 업텐션, 에이프릴, MAP6, 워너비, 전설, 가물치, 타히티, 프로듀스101이 출연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