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시우 기자]
JUN_1274 copy
JUN_1274 copy


장재현 감독이 박소담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28일 CGV 왕십리에서는 장재현 감독과 김윤석 강동원 박소담이 참석한 가운데 ‘검은 사제들’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장재현 감독은 “박소담은 아주 한국적인 얼굴을 갖고 있는 배우다. 여러가지 면을 도화지처럼 다양하게 그릴 수 있지 않을까란 기대를 했다”고 전했다.

이어 “스태프들 만장 일치로 캐스팅하게 됐다”고 박소담을 칭찬했다.

‘검은 사제들’은 위험에 직면한 소녀를 구하기 위해 미스터리한 사건에 맞서는 두 사제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11월 5일 개봉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