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기분 좋은 날’
MBC ‘기분 좋은 날’


MBC ‘기분 좋은 날’

걸그룹 핑클 출신 배우 이진의 무명시절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14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서는 최초 재연프로그램으로 일반인과 실제 경찰이 출연해 화제가 됐던 ‘경찰청 사람들’을 소개했다. 경찰청 사람들은 실제 범죄를 재구성해 드라마 형식으로 보여주는 프로그램으로 당시 큰 인기를 얻었다.

특히, 이날 공개된 ‘경찰청 사람들’에서 재연 배우로 나선 풋풋한 이진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이진은 핑클 데뷔 전 CF 모델과 재연배우로 활동한 바 있다.

‘기분 좋은 날’ MC 김한석은 “경찰청사람들에 정준하가 FD였다. FD하면서 중간중간 재연 배우로 나가고 그랬다”며 정준하가 ‘경찰청 사람들’에 출연하며 꿈을 키웠던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제공. ‘기분 좋은 날’ 화면 캡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