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 기자간담회 개최
유재석, 동공 지진
돌직구 질문 폭탄
'놀면 뭐하니' 깜짝 기자간담회/ 사진=MBC 제공
'놀면 뭐하니' 깜짝 기자간담회/ 사진=MBC 제공


방송인 유재석이 깜짝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오는 9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 미주가 참석한 깜짝 ‘기자간담회’ 현장이 공개된다.

제작진은 “멤버십을 통해 ‘놀면 뭐하니?+’로 함께하고 있는 이들에 대한 궁금증과 서로의 생각을 나눌 수 있는 자리를 깜짝 기자간담회 형식으로 마련했다”며 “시청자분들께서 보내주신 질문에 대한 솔직한 답변을 들려 줄 예정이니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많은 기자들 앞에선 유재석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유재석은 “예전에 유산슬 활동할 때 한 적이 있는데 할 수 있는 한 성심성의껏 질문에 답해드리겠습니다”라며 정중하게 소감을 전했다.

유재석의 새로운 소속사 안테나에 대한 질문부터 ‘놀면 뭐하니?+’로 함께하고 있는 이들과의 관계, 앞으로 ‘놀면 뭐하니?’의 방향에 대한 깊이 있는 질문들이 쏟아졌다. 그는 실제 기자간담회를 방불케 할 정도로 솔직하고 진지한 답변을 전했다고 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 가운데 기자간담회 도중 수상한 모습으로 등장한 한 기자에게 관심이 쏠렸다. 그의 정체는 ‘스포츠 꼬치꼬치’의 정준하 기자. 정준하를 본 유재석은 어이없는 웃음을 터트리며 “기자님이세요?”라고 물었고 정준하 기자는 시청자의 궁금증이 빼곡히 적힌 수첩을 들어 보이며 질문 폭탄을 던졌다는 전언이다.

유재석에 이어 하하, 신봉선, 미주도 깜짝 기자간담회 개최에 “진짜예요?”라며 놀람, 당황, 진지, 폭소 4단 감정 변화가 고스란히 담길 예정으로 과연 어떤 질문과 대답이 이어졌을지 기대를 모은다.

‘놀면 뭐하니?’는 오는 9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