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 마스터 출연
"볼 거리 가득해"
7일 밤 10시 첫 방
케이윌 / 사진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케이윌 / 사진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케이윌이 심사위원으로 활약을 예고했다.

케이윌은 7일 첫 방송되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국민가수'(이하 '국민가수')의 골든 마스터로 합류한다.

'국민가수'는 나이와 장르, 국적, 성별을 불문한 노래를 사랑하고, 무대에 대한 갈망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초대형 오디션 프로젝트다. 방송 전부터 역대급 참가자들의 대거 출연과 초호화 심사위원 라인업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케이윌은 '국민가수'의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국민가수 5대장을 대표하는 명품 보컬로 존재감을 톡톡히 하고 있는 케이윌은 차세대 K팝 스타 발굴을 위해 시청자의 공감을 자극하는 심사평은 물론, 스타성과 무대를 대하는 태도 등을 중점으로 살피며 마스터로서의 책임을 다할 계획이다.

대장정의 시작을 앞둔 케이윌은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전 세대를 아우르는 또 다른 K팝 스타의 탄생을 '국민가수'에서 만나볼 수 있으실 거라 생각된다. 다양한 매력을 지닌 참가자들과 마스터 라인업의 케미, 레전드 무대들까지 볼 거리 가득한 '국민가수'를 향해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본방 사수까지 독려했다.

발매하는 앨범마다 리스너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케이윌은 '눈물이 뚝뚝', '이러지마 제발', '오늘부터 1일' 등 다수의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는가 하면, '태양의 후예', '뷰티 인사이드',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등 수많은 드라마 OST에 함께하며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최근 케이윌이 가창에 참여한 네이버 웹툰 '낮에 뜨는 달' OST '시간을 거슬러'는 발매 이후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 상위권을 차지, 믿고 듣는 발라더의 저력도 증명해 보였다.

한편, '내일은 국민가수'는 7일 밤 10시 첫 방송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