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X박정민 출연
"막사 전체가 흔들려"
조정석보다 박정민?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박정민이 소녀시대 팬심을 드러냈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영화 '기적'의 임윤아, 박정민이 출연했다.

박정민은 "소녀시대 광팬이었다. 내가 군대 있을 때 데뷔했다. 음악 방송에 소녀시대 나오면 막사 전체가 흔들렸다. 기상 나팔도 소녀시대 노래였다. '다시 만난 세계', '만약에' 등이었다. 소녀시대와 함께 하루를 시작했다"라고 말했다.

서장훈은 "가장 좋아했던 멤버는 누구였냐"라고 물었고, 박정민은 뜸을 들이며 "윤아였다"라고 말했다. 박정민은 "태연을 좋아했다"라고 답했다.

이어 서장훈은 "그럼 윤아는 반대로, 조정석 대 박정민?"이라며 영화 '엑시트'에서 호흡을 맞췄던 조정석을 언급했다. 윤아는 "박정민이지. 난 현재에 충실하거든. 영화가 개봉했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