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계획 밝혀
"아이는 무조건 있어야"
아내와 고민 중
'마시는 녀석들' / 사진 = IHQ,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제공
'마시는 녀석들' / 사진 = IHQ,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제공


'마시는 녀석들' 이종혁, 장동민이 자녀 계획에 대한 생각을 털어놓는다.

13일 밤 방송되는 채널 IHQ,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마시는 녀석들' 8회에서는 단골집 특집을 진행하는 이종혁, 장동민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장동민의 단골집을 방문한 이종혁, 장동민은 오리탕에 담금주를 페어링 해 먹으며 대화를 나눴다.

이종혁은 "아이는 무조건 있어야 한다"라고 주장했고, 장동민은 "아이는 좋다. 그런데 내가 지금 결혼해서 아이를 낳아도 그 아이가 대학교에 들어가면 내가 환갑이지 않나. 점점 나이를 먹는 게 미안하다"라고 속내를 이야기했다.

이에 이종혁은 "그러니까 빨리 결혼해라"고 조언했고, "형은 막내 계획 없느냐?"는 장동민의 질문에 "있다"라고 답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종혁은 "준수가 엄마한테 동생이 있으면 좋겠다고 했다"라면서 "와이프와 함께 진지하게 고민 중이다"라고 설명했고, 막내가 딸일 거라는 가정에 "미치지", "럭키지"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장동민은 "형이 막내를 낳으면 산후조리원 비용은 내가 책임지겠다"라고 선언했고, 이종혁 역시 "형이 먼저 챙길 수 있게 해달라"고 화답해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마시는 녀석들' 8회는 13일 밤 10시 3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