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도사' 박정민./사진제공=SBS플러스
'연애도사' 박정민./사진제공=SBS플러스


그룹 SS501 출신 배우 박정민이 데뷔 이후 최초로 본인의 연애담을 공개한다.

30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채널S 예능 ‘연애도사’ 시즌2에는 박정민이 출연해 깜짝 놀랄만한 반전 연애사를 털어놓는다.

박정민은 변치 않은 훈훈한 외모와 재치 있는 입담으로 끼와 매력을 발산한다. 이날 박정민은 부모님이 연로해 손주를 보고 싶어 한다며 ‘연애도사’를 찾아온 이유를 밝힌다. 박정민은 여심 저격 이미지가 무색하게 연애는 단 두 번뿐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긴다. 심지어 마지막 연애가 10년 전이라고. 또 지금까지 단 한 번도 먼저 고백해본 적 없다는 소극적인 연애사를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사주 전문가는 본격적으로 박정민의 연애 성향을 분석한다. 사주 전문가는 박정민을 보고 완벽한 도화 덩어리라며 오히려 이런 사주가 “실속은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10년간의 솔로 생활을 끝내고 진정한 사랑을 찾기 위해 도사팅을 신청한 박정민의 설렘 폭발하는 도사팅 현장도 공개된다. 당돌하고 솔직한 소개팅녀의 매력에 홍진경, 홍현희, 신동 등 3MC마저 푹 빠졌다는 후문이다.

매력이 흘러 넘치는 박정민의 연애 성향과 두근두근 라이브 도사팅의 결말은 30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되는 ‘연애도사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