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 뉴스 앵커 도전
"이러다 방송 사고 내겠다"
차분한 목소리+태도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뉴스 앵커에 도전하게 됐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뉴스 앵커에 도전하는 유재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재석은 "내가 앵커를 어떻게 하냐. 하다가 웃을 수도 있는데"라고 자신감 없는 모습을 보였다. 제작진은 "안 웃고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그에게 원고를 줬다.

유재석은 당황한 기색이 역력한 모습으로 옷을 갈아입었다. 이어 유재석은 "에라 모르겠다. 큰일났다. 이러다 방송 사고 내겠다"라고 말하며 데스크로 향했다.

제작진은 "마이크, 인이어 체크한 뒤 바로 들어가겠다"라고 말했고, 곧바로 방송 모드에 돌입했다. 유재석은 차분한 목소리와 태도로 코로나19와 관련한 리포트를 성공적으로 해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