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셔니스타 vs 국대패밀리
페널티킥 기회 잡았다
장진희, 고통 호소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명서현이 골을 기록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는 액셔니스타 대 국대패밀리의 대결이 그려졌다.

최여진의 실수로 핸드볼 반칙이 됐고, VAR 끝에 결국 국대패밀리의 페널티킥이 선언됐다.

국대패밀리 남편희가 패널티킥을 찼지만 상대팀 키퍼에 골이 막혔다. 하지만 팀 멤버 명서현이 리바운드 된 공을 차면서 첫 골을 넣게 됐다.

한편, 키퍼 장진희는 이미도의 다리와 부딪혀 머리 고통을 호소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