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참3' 예고./사진제공=KBS Joy
'연참3' 예고./사진제공=KBS Joy


베일에 싸인 여자친구의 숨겨진 비밀이 드러난다.

오늘(10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 '연애의 참견 시즌3' 84회에서는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여자와 연애 중인 고민남의 사연이 공개된다.

고민남은 한 여자를 보고 한눈에 반한다. 감정을 잘 드러내지 않고 자신의 얘기는 더더욱 하지 않는 그녀에게 호기심을 느낀 것. 이후 고민남의 적극적인 구애로 두 사람은 연애를 시작한다.

어느 날 고민남은 여친의 집에 가게 될 기회를 갖게 되는데, 여친의 집에서 과거 다른 남자와 결혼 직전까지 갔던 흔적들을 발견한다고.

이에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연인이 과거 사실을 숨긴 것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주우재는 "연애를 길게 하다가 끝난 거와 다를 게 없지 않나"라며 별 문제 없다는 반응을 보이고, 서장훈은 "그 사실을 남에게 듣는다면 좋지 않을 것"이라는 의견을 말한다.

이에 주우재는 "난 다른 사람에게 들었다고 하더라도 아무렇지도 않을 것 같다. 과거의 모든 연애를 말할 수는 없다"고 강하게 반박하고, 서장훈은 "나중에 문제되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에 걱정하는 것"이라고 설명하면서 갑론을박을 펼친다.

하지만 이후 여친이 숨겼던 더 큰 진실이 드러나 모두를 충격에 빠뜨린다. 단순히 결혼 직전까지 갔다가 헤어진 게 아니었다는 사실에 곽정은은 "와. 소름이다. 이게 맞다면 여친은 언어의 마술사"라며 놀라고, 주우재는 "뒤통수 제대로 맞았다. 공식적으로 사과드린다"며 자신의 발언들을 모두 취소했다는 후문.

여친이 숨겼던 충격적인 과거는 10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