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수다' 반가운 재회
"출산 소식에 행복"
따루, 깜찍한 딸 공개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따루가 사유리와 10년 만에 다시 만났다.

18일 밤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미녀들의 수다'에 출연했던 핀란드 출신 방송인 따루가 아이들과 함께 출연했다.

따루는 사유리에게 "10년 전 '미수다' 회식 때, 너무 아기가 갖고 싶다고 말한 적 있었어. 출산 소식을 듣고 너무 행복했어"라며 미소를 지었다.

사유리는 "언니가 연락와서 젠 사진 보고 있다고 해서 너무 반가웠다. 10년 만에 우리가 아기를 데리고 다시 만날 줄 상상도 못했다"라고 반가워 했다.

한편, 따루는 귀여운 딸 아르미·아일리 자매와 젠이 함께 노는 모습을 보여 흐뭇해 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