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송지효 러브라인?
게임하다 묘한 기류
'X맨' 커플 또 소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김종국이 송지효의 머리카락을 넘겨줬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남지현, 채종협, 하도권이 출연했다. '런닝맨' 멤버 송지효 또한 드라마 주인공으로, 고정 멤버와 게스트 사이의 캐릭터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남지현과 송지효는 짐볼 뺏기 대결을 펼쳤다. 남지현은 자신과 격한 대결을 펼친 송지효의 모습을 보며 "머리카락 좀 잘 해줘라"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김종국이 송지효의 머리카락을 넘겨줬다.

이에 '런닝맨' 멤버들은 "남친짤!"이라며 러브라인을 이어갔다. 김종국은 머쓱해 하며 "머리카락 좀 해달래"라고 말했고, 유재석이 장난을 치러 다가오자 "해달라잖아! 가만있어! 아무 말도 하지마"라며 불안해 했다.

유재석은 참지 않고 "은혜야, 미안하다"라며 과거 김종국과 'X맨' 러브라인이었던 윤은혜를 소환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김종국은 "하지말라고 내가 저번에 얘기했잖아"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