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특급 무대
명품 보컬 듀엣
'당신이 좋아' 라이브
'티키타카' / 사진 = SBS 제공
'티키타카' / 사진 = SBS 제공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서 가수 김세정과 규현의 트로트 듀엣 무대가 최초로 공개된다.

11일 밤 방송되는 SBS '티키타카'에는 가수부터 배우까지 다방면으로 활약 중인 김세정이 출연한다.

'티키타카' 버스에 등장한 김세정은 트로트에 대한 열정을 털어놨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세정은 "다양한 분야에 도전하고 싶다. 다음 목표는 트로트"라며 트로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고 전해진다. 이를 듣던 규현은 "세정과 노래 부르는 게 꿈이었다"라며 즉석에서 듀엣을 결성, 정통 트로트 듀엣곡 '당신이 좋아'를 완벽하게 소화해 현장의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원곡 가수인 남진, 장윤정 못지않은 두 사람의 특급 케미에 김구라마저 몸을 흔들며 호응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오디션계 독설 대가 이승철 역시 "죽이는데? 맛이 예술이야!"라는 남다른 감상평을 전하며 극찬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올해 데뷔 35주년을 맞은 라이브의 황제 이승철도 '티키타카'에 등장해 예사롭지 않은 입담을 선보였다. 또한 이승철은 나훈아의 '무시로'를 4키 올린 라이브부터 신곡 '우린'까지, '티키타카'에서만 볼 수 있는 특급 무대가 공개될 예정이다.

'라이브의 황제' 이승철과 '아이돌 보컬 퀸' 김세정의 귀호강 라이브 현장은 밤 11시 5분에 방송되는 '티키타카'에서 공개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