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JTBC '독립만세' 제공
/사진 = JTBC '독립만세' 제공


가수 김세정이 남매듀오 AKMU와 애매한 친분을 밝혔다.

5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에서는 김세정이 스튜디오의 게스트로 출격, 활기찬 에너지를 불어 넣는다.

초보 독리버들 중 AKMU, 김민석과 인연이 있는 그녀는 솔직 발랄한 입담으로 재미를 더한다.

특히 8년 전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에서 만난 김세정과 AKMU의 재회에 관심이 쏠린다. 김희철이 찬혁, 수현과의 친분을 묻자 김세정은 “그런 거 아세요? 애매하게 친한 게 더 어색한 거?”라고 답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당시 말을 놓고 밥도 같이 먹고 심지어 같은 팀이기도 했던 이들이 어색해진 이유가 스튜디오를 폭소케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김세정은 김민석과 군대 뮤지컬을 함께 한 사이로 장난기 가득했던 모습을 회상하며 그의 일상적인 말투에 웃음을 멈추지 못한다. 이에 그는 “사회 물을 좀 먹었잖아”라며 유쾌하게 답한다고.

독립 2년 차인 김세정의 심상치 않은 독립생활도 엿볼 수 있다. 술을 좋아하고 혼술을 즐기는 그녀는 인테리어에서 신경 쓴 부분으로 술 진열을 꼽는가 하면, 풍류를 즐기는 편이라고 밝히며 애주가인 김희철과 재재 못지않은 알콜덕후의 면모를 드러낸다.

5일 오후 9시 방송.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