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BS '문명특급'
사진제공=SBS '문명특급'


화제의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배우 김소연, 유진, 엄기준, 윤종훈이 강력 스포를 던진다.

18일 오후 5시에 공개되는 '문명특급'에는 김소연, 유진, 엄기준, 윤종훈이 출연한다.

지난 이야기를 훑는 복습 코너에서는 시즌 1의 명장면들과 비하인드 이야기를 배우들이 직접 공개했다. 김소연(극중 천서진)이 아버지의 병실에서 카메라를 잡고 원형으로 돌며 촬영했던 이야기는 좌중의 감탄을 자아냈다.
사진제공=SBS '문명특급'
사진제공=SBS '문명특급'
사진제공=SBS '문명특급'
사진제공=SBS '문명특급'
엄기준(극중 주단태)이 극중 3명의 여자 주인공들과 키스신을 하기 전 눈빛을 두고 어떤 장면인지 맞히는 코너에서는 모두가 폭소를 금치 못했다.

시즌 2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예습 코너에서는 누리꾼들이 추리한 ‘떡밥’들에 대한 정답 유무를 가려냈다. 이지아(극중 심수련)가 마지막에 죽으며 남긴 메시지에 대한 해석에 대해서는 의견이 갈리기도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