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축구단 결성
톱모델로 팀 구성
"반말로 해달라"
'골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때리는 그녀들' 최진철이 FC구척장신 팀의 감독이 됐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골때리는 그녀들' 1회에는 여자 축구단을 결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톱 모델로 구성된 'FC구척장신' 팀은 스트레칭으로 몸을 풀었다. 한혜진은 "이 정도는 해줘야하는거 아니야?"라며 유연한 요가 실력을 보였다.

이어 최진철 감독이 이들을 찾아왔다. 멤버들은 "첫사랑 얘기해달라"라며 고등학교 같은 분위기를 보였다.

이현이는 "뒷모습도 진짜 멋있다"라고 말했고, 마치 교생 수업을 듣는 듯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어 멤버들은 "반말로 해달라"며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였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