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혜, 동네 친구와 댄스 삼매경 '코믹'
부기 관리 위해 구르기부터 반신욕까지
사진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서지혜가 소탈한 일상을 공개했다.

2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연출 황지영 김지우)가 2부 10.9%(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 금요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하며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했다.

광고주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2부 6.6%(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금요일에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을 통틀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 예능 최강자의 면모를 또 다시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지혜는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차도녀' 비주얼 뒤에 숨겨져 있던 털털한 일상을 공개했다. 먼저 혈액순환과 부기를 관리하기 위한 반신욕으로 친근한 면모를 자랑했다. 또한 자신만의 특별한 몸매 관리 비법이 '구르기'라고 밝힌 그녀는 무려 4단계로 나뉜 구르기 동작을 쉴 틈 없이 소화하며 '자기 관리 끝판왕'의 면모를 보이기도.
사진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그런가 하면 계량도 없이 청국장과 불고기를 뚝딱 완성해 프로 자취러다운 내공을 자랑했다. 이어 함께 식사를 한 동네 언니와 '설거지배' 춤 게임 대결에 돌입, 누구도 말릴 수 없는 불타는 승부욕으로 모든 동작을 따라한 끝에 승리를 거머쥐었다. 기세를 몰아 섹시 댄스까지 도전했지만 개다리춤을 연상케 하는 코믹한 몸짓을 선보여 흘러넘치는 인간미로 폭소를 유발했다.
사진 =  MBC '나혼자산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 '나혼자산다' 방송화면 캡처
또한 코트와 모자를 무심하게 걸치고 온 동네를 누비며 산책을 하던 서지혜는 편의점으로 직행, 한껏 들뜬 모습으로 맥주 쇼핑에 나서 못 말리는 '맥주 마니아'의 면모를 뽐냈다. 집으로 돌아온 뒤, 안주용 먹태와 말린 표고버섯을 준비해 오래된 절친들과 영상통화로 '랜선 파티'를 함께하며 따뜻하게 하루를 마무리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