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수, 남주혁 소꿉친구 황가영 역
소녀 감성의 초등학교 동창
'출사표' 이어 열일 행보ing
배우 김미수/ 사진= 풍경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미수/ 사진= 풍경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미수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에 합류한다. KBS2 ‘출사표’에서의 매력적인 신스틸러 활약에 연이어 열일 행보에 동참한 것.

소속사 풍경엔터테인먼트는 4일 “김미수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에서 ‘황가영’ 역을 맡아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올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김미수에게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평범한 이름과 달리 남들 눈에 보이지 않는 ‘젤리’를 볼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보건교사 안은영(정유미 분)이 새로 부임한 고등학교에서 심상치 않은 미스터리를 발견하고, 한문교사 홍인표(남주혁 분)와 함께 이를 해결해가는 명랑 판타지 시리즈다.

극 중 김미수는 홍인표의 초등학교 동창 ‘황가영’으로 분해 수줍음 가득한 소녀 감성의 소꿉친구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하나부터 열까지 모두 신비스러운 안은영의 세상 한 켠을 차지한 그는 어떤 인물일지 궁금해진다.

지난해 JTBC ‘루왁인간'에 이어 올해에는 벌써 세 작품을 이어가며 차세대 기대주로 자리매김한 배우 김미수. 다수의 연극 무대를 통해 쌓아 온 기본기로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이며 “신인답지 않은 재능 있는 배우”라는 호평을 얻고 있다.

tvN ‘하이바이, 마마!’에서는 차유리(김태희 분)의 동생 차연지로 분해 세밀한 감정 표현으로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하는가 하면, KBS ‘출사표’에선 코믹함과 진솔함을 오가는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으로 ‘괴물 신인’의 저력을 보여줬다. 남다른 성장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매 작품마다 배우들의 새로운 매력을 발굴해낸다는 이경미 감독과 호흡을 맞추게 된 그가 이번엔 또 어떤 캐릭터로 새롭게 탄생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미쓰 홍당무', '비밀은 없다'의 이경미 감독이 연출을 맡고, 동명의 소설 원작자이자 대세 소설가인 정세랑 작가가 각본에 참여했다. 오는 25일 전세계에 동시 공개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