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 지출내역 공개
"얼마가 있으면 행복할까"
옷으로만 100만원 써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조세호가 한 달 지출 내역을 전했다.

22일 밤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돈 특집에는 유튜버 신사임당 주언규가 출연했다.

조세호는 그의 말을 경청하다가 "얼마가 있으면 행복할까, 항상 생각한다. 나는 후배들 만나서 밥 사는 걸 좋아한다. 사주는 건 100만 원이 훌쩍 넘고 택시비는 50만원, 옷도 100만 원 정도 사니까 한 달에 700, 800만원 정도 들어간다. 그러면 또 행복할까, 끝이 없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조셉(조세호)은 계속 돈을 쓰고 살아야 할 것 같다"라고 전했다.

또, 조세호는 "내 금시계 팔아야 할 것 같냐"라고 물었고, 주언규는 "금시계를 삼으로써 그 바이럴이 일어나지 않나. 그 가치가 금시계보다 비싸다고 생각한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