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선공개 영상./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선공개 영상./사진제공=MBC


가수 태진아가 MBC ‘라디오스타’에서 ‘레전드 파이터’ 이동준과 한 판 승부로 굴욕을 당한 일화를 털어놓았다. 씨름판 모래 위에 내동댕이쳐진 그의 애잔한 뒷모습이 폭소를 자아냈다.

‘라디오스타’ 측은 27일 방송에 앞서 태진아와 이동준의 씨름 대결 비화가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태진아는 이동준 때문에 전 국민 앞에서 굴욕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때는 거슬러 연예인 씨름대회가 벌어지던 시절. 2년 연속 장사 타이틀을 거머쥐며 승승장구했던 태진아는 운명의 상대를 만나게 된다. 그 주인공이 바로 이동준이었던 것.

태진아는 “그때 장사 타이틀 넘긴 이후로 연예계 씨름판을 떠났다”고 씁쓸한 후기를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이 얼마나 치열한 접전을 펼쳤는지 궁금증이 커지는 가운데 당시의 씨름 경기를 담은 자료 영상이 준비됐다.

자료 영상 속에는 씨름판 위 앳된 모습의 두 사람이 있었다. 결승전에서 이동준은 태진아를 번쩍 들어 올렸고, 씨름판 바닥으로 내동댕이치며 굴욕을 선사했다. 참패를 당한 태진아는 누군가의 도움을 받고 절뚝거리며 사회자 뒤를 지나가 폭소를 자아냈다.

마지막에는 태진아가 배우이자 코미디언 조춘과의 씨름 대결 후기도 언급했다. “조춘 선배랑 준결승에서 만났는데 내가 선배 목을 탁 틀었어”라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어가 모두를 주목하게 했다. 이 이야기의 결말이 무엇일지는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진아-이루, 이동준-일민, MC 김구라-그리 부자(父子)가 함께하는 ‘아빠 라스 가?’ 특집은 오늘(27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