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연 PD, '대탈출' 연출
"빅연예인들과 작업 힘들어"
유재석보다 조세호 낫다?
'유퀴즈온더블럭' 정종연 PD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퀴즈온더블럭' 정종연 PD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정종연 PD가 독특한 입담을 과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CJ ENM 본사에 찾아간 유재석, 조세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더 지니어스' 시리즈, '대탈출' 전 시즌의 연출을 맡은 정종연 PD는 "사실 빅 연예인들과 작업하는 것 힘들다"라고 고백했다.

이에 유재석은 "강호동 씨와 작업하고 있지 않나. 우리는 편하냐, 불편하냐"라고 말했다. 정종연 PD는 불편하다고 말했고, 조세호를 보면서는 "좀 낫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정종연 PD는 "강호동과도 편하게 전화 통화가 가능하냐"라는 질문에 "'대탈출 시즌1' 했을 때, 통화 3번 정도 했다. 호동이 형도 나를 좀 불편해하는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