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KBS 연예대상' 성유리, 드레스 입으려고 단식 "며칠을 굶어 배고파"


성유리가 '2022 KBS 연예대상'을 위해 며칠을 굶었다고 말했다.

성유리는 24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2022 KBS 연예대상'에서 인기상 시상자로 나섰다.

성유리와 함께 시상자로 나선 양세형은 성유리의 미모를 극찬하면서 "오늘을 위해 며칠을 굶으셨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성유리는 "배가 고픈데, 참고 시상을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2022 KBS 연예대상' 성유리, 드레스 입으려고 단식 "며칠을 굶어 배고파"
'2022 KBS 연예대상' 인기상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김준호, '불후의 명곡' 잔나비, '개는 훌륭하다'의 장도연이 받았다.
'2022 KBS 연예대상' 성유리, 드레스 입으려고 단식 "며칠을 굶어 배고파"
김준호는 "연예대상에 오는 것만으로 큰 영광인데 상까지 주셔서 기쁘고 감사드린다. 선수 생활하면서 가족과 보낸 시간이 없었는데 '슈돌'을 통해 시간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아들 은우와 건강하게 잘 키워준 아내에게 고맙고 사랑한다는 말하고 싶다"고 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