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은 "난 올빽머리 잘 어울리는 스타일…한복, 다이어트 압박 덜 해"[인터뷰④]


배우 김가은이 오랜만에 사극을 찍은 소감을 전했다.

7일 프레인 TPC 사옥에서 tvN '슈룹' 김가은(태소용 역)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김가은은 "여러 한복을 입어보다보니 퍼스널 컬러를 찾았다. 봄 웜 톤인것 같다"라며 "후궁들과도 서로의 한복을 보면서 잘 어울리는 색을 찾아줬다"라고 말했다.

이어 "쪽진 머리 스타일이라 쉴 때는 조금 불편했다. 두피에 뭐가 나기도 했다. 그래도 개인적으로 올빽머리가 잘 어울리는 스타일이라 다행"이라며 "한복이라 다이어트의 압박은 덜했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슈룹' 방송 초반부터 승은후궁으로 사랑스러운 모습을 표현한 김가은은 최근 방송분에서는 아들을 위해 목숨도 내놓는 강인함과 절절함을 담아내며 캐릭터를 더욱 입체적으로 만들었다. 첫 회 7.6%의 시청률로 시작한 ‘슈룹’은 6회 만에 10%를 돌파,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