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 KBS joy '비밀남녀'
사진제공= KBS joy '비밀남녀'


민경훈이 연애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에 처음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26일 KBS joy 예능프로그램 ‘비밀남녀’(연출 백일두, 김승수)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장도연, 민경훈, 지연, 폴킴 등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비밀남녀’는 각자 다양한 사연과 상처를 가진 남녀가 진실한 사랑을 찾는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이날 밤 9시 40분 첫 방송된다.

이날 민경훈은 "연애 프로그램 관련해서 하는 건 처음인데 제 딴에는 저한테 있어서 도전인 것 같다"며 "새로운 무언가를 해보고 싶었고, 다른 프로를 찾던 와중에 제의가 와서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프로그램과 다른 점은 확실히 몰입감이 강한 것 같다"며 "상황에 몰입되는 느낌이 너무 좋다"고 전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