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록, 테스트 통과한 소지섭에 손 내밀었다..."지금부터 내 사람하자"('닥터로이어')


'닥터로이어' 신성록이 소지섭과 한 배를 탔다.

17일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에서는 제이든리(신성록 분)이 한이한(소지섭 분)에게 손을 내밀었다.


이날 금석영(임수향 분)은 펜트하우스에서 마약을 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고 제이든리는 "마약? 난 법률 상담 중이었다"라며 "머리가 복잡해 샤워를 했다"라고 둘러댔다.


이후 금석영이 자리를 뜨자, 제이든리는 한이한에 "고맙다. 미스터한이 와주지 않았으면 꼼짝없이 당할 뻔 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한이한은 "당한 건 내 쪽 같은데"라며 "검찰에 마약신고 다 당신 짓이지? 오늘 여기서 일어난 일들 전부 당신이 꾸민 거 잖아. 다른 곳도 아닌 반석원 펜트하우스에서 구현성의 약을 하며 밀회를 가졌었지"라며 자신을 시험하려 제이든리가 모든 일을 꾸민 걸 알아채며 따졌다.


이에 제이든 리는 "훌륭하다. 하지만 그게 사실이라고해도 외부로 발설할 수 없지. 당신은 내 변호사고 비밀유지 의무가 있으니까. 당신 능력을 확인할 필요가 있었다. 미스터한, 지금부터 내 사람 합시다"라고 제안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