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사진=방송 화면 캡처)
'대한외국인'(사진=방송 화면 캡처)


'대한외국인' 뮤지컬 작가로 변신한 홍경민이 자신이 쓴 러브라인을 선보였다.

25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뮤지컬 ‘볼륨업’ 특집으로 홍경민, 세븐, 조정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김용만은 "혹시 극 중에 러브 라인도 있나"라고 물었고 홍경민은 "원래 순수 음악극을 쓰려고 했는데, 연출가와 상의 후 러브 라인을 넣게 되었다. 다른 드라마를 보면 달달한 대사들이 많이 나오는데, 그걸 쓰신 분들이 정말 대단하다고 느껴졌다"라며 "러브라인을 쓰느라 너무 힘들었다"라고 고충을 털어놨다.

이어 세븐과 조정민은 홍경민이 쓴 러브라인 노래를 선보이며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