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 설 특집 출연
"나 왜 안 데려갔어?"
송은이 "유재석, 거물급"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송은이가 유재석의 안테나 행을 언급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설 특집이 그려졌다.

유재석은 "명절이니까 도와주신 분들 찾아서 인사드리자"라고 말했고 송은이를 처음으로 만났다.

유재석은 "은이 따라서 전 소속사에 들어갔다"라며 FNC엔터테인먼트를 언급했다. 송은이는 "그 회사에 진짜 오래 있었다"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그럼 나를 왜 안 데리고 간 거야? 말을 하든가"라고 말했다.

신봉선은 "유재석 선배님 영입 눈독 들이지 않았냐"라고 물었고, 유재석은 "은이가 '나하고도 얘기를 해보지 그랬어'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송은이는 "친구이긴 하지만 너무나 거물급이니까. 그리고 거취가 결정된 다음에 말했다. '그렇게 초라한 회사에 갈 줄 알았다면 내가 더 적극적으로 했을 텐데'라고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하 또한 동조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