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소매 붉은 끝동 부여잡고' 스틸컷./사진제공=MBC
'옷소매 붉은 끝동 부여잡고' 스틸컷./사진제공=MBC


오는 31일 MBC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의 토크쇼 '옷소매 붉은 끝동 부여잡고'가 안방을 찾아온다.

설특집 ‘옷소매 붉은 끝동 부여잡고’에는 이준호, 이세영, 이덕화 등 10인의 주역이 대거 출연, 드라마 명장면들을 다시 보며 제작 과정에서 있었던 다양한 에피소드가 공개될 예정이다.

'이산' 역을 맡았던 이준호와 '성덕임' 역의 이세영은 드라마 촬영 당시를 떠올리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이고, 이에 오대환, 장혜진, 윤효식까지 눈시울을 붉혔다고.

특히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의 연출을 맡은 정지인 감독이 깜짝 게스트로 출격해 현장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킨다. 정지인 감독이 뽑은 최고의 명장면과 촬영 비하인드가 공개될 예정이다.

시청자들에게 미리 질문을 받아 배우들이 직접 그 궁금증을 해소시켜 주는 시청자 Q&A 코너에서는 이준호와 이세영의 손 크기 비교부터 이덕화의 곤룡포 낚시 공약까지 최초 공개된다.

또한 수많은 시청자의 요청으로 성사된 이준호와 이세영의 자존심을 건 참참참 최강자전이 펼쳐졌다고 해 누가 최종 승자에 올랐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복면가왕’ 출연의 꿈을 이루고자 노래를 선보인 장혜진과 더불 강훈도 숨은 노래 고수의 면모를 뽐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특히 이덕화는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춤까지 선보여, 모두의 박수갈채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10인의 주역들과 함께하는 '옷소매 붉은 끝동 부여잡고'는 오는 31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