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감한 의상까지
"저건 못 따라하겠다"
이장우 "재능 정말 많다"
'나 혼자 산다' / 사진 = MBC 영상 캡처
'나 혼자 산다' / 사진 = MBC 영상 캡처


'나 혼자 산다' 허니제이가 옷 리폼을 했다.

21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허니제이가 출연했다.

허니제이는 여러 가지 옷들의 리폼을 시작했다. 그는 "리폼은 주저하면 안 돼. 얌전한 듯, 얌전하지 않은. 이건 데일리룩"이라며 등, 옆구리가 파인 옷을 입어 눈길을 끌었다.

박나래는 과감한 의상을 데일리룩이라고 말한 허니제이의 모습에 "데일리룩? 역시 내 스타일이었어"라고 만족스러워 했다.

전현무는 "저건 못 따라 하겠다"라고 말했고, 키는 "당연한 소리를 하냐"라고 말했다. 전현무는 "나 트민남(트렌드에 민감한 남자)이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허니제이는 화려한 재킷의 소매도 과감히 잘랐고, 춤을 춰보며 다양한 춤선을 봤다. 이장우는 "재능이 정말 많다"라며 허니제이에게 팬심을 보였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