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 요정' 변신
힙한 비주얼 무대
"랩, 가장 자신있어"
'쇼! 음악중심' / 사진 = MBC 영상 캡처
'쇼! 음악중심' / 사진 = MBC 영상 캡처


정준하(MC 민지)가 힐링 요정이 되어 지치고 힘든 이들에게 힐링을 선사했다.

정준하(MC 민지)는 13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신곡 '밤하늘에 별처럼(전어)'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컴백 무대에 앞서 가진 인터뷰에서 정준하(MC 민지)는 "전어처럼 다시 돌아왔다. 생선과는 상관이 없고, 기분이 너무 좋다는 뜻을 가지고 있다"고 '밤하늘에 별처럼 (전어)'를 소개했다. 이와 함께 포인트 안무를 공개했고, 가장 자신 있는 분야는 랩이라며 "웃지마!" 랩을 선보였다.

이날 정준하(MC 민지)는 장발의 가발을 착용하고 힙한 비주얼로 무대에 등장했다. 밤하늘의 쏟아지는 별빛 같은 조명 속에 무대를 꾸민 정준하(MC 민지)는 서정적인 감수성을 폭발시켰다.

특히 정준하(MC 민지)는 감미로운 음색으로 시청자들에게 힐링 감성을 선사했다. 또한 귀여운 표정,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다채로운 볼거리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정준하(MC 민지)의 신곡 '밤하늘에 별처럼 (전어)'은 디스코 리듬이 가미된 힙합에 서정적인 보이스가 어우러졌다. 지치고 힘든 이들에게 건네는 위로의 메시지를 담았으며 실력파 세션들이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마이크 스웨거 수장 Nuol(뉴올)과 실력파 뮤지션 BENKIFF(벤키프)는 'I SAY WOO! (아새우!)'에 이어 '밤하늘에 별처럼 (전어)'까지 프로듀서로 이름을 올렸다. 신예 보컬리스트 Equal Change(이퀄체인지)도 제작에 참여해 정준하(MC 민지)와 호흡을 맞췄다.

한편, 정준하(MC 민지)는 최근 '놀면 뭐하니?'에서 정과장으로 활약하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