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S 연기대상', 지난달 31일 개최
대상은 천호진, '한다다' 출연진 대거 수상
"사랑합니다 아버지"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이변은 없었다. 시청률 37%를 찍은 KBS2 주말극 '한 번 다녀왔습니다'(이하 '한다다')에 출연한 배우 천호진이 '2020 KBS 연기대상' 대상의 연예를 안았다. 이로써 천호진은 2017년 '황금빛 내 인생' 이후 3년 만에 다시 대상을 받게 됐다.

지난달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KBS홀에서 '2020 KBS 연기대상'이 열렸다. 도경완 아나운서와 배우 이상엽, 조보아가 진행을 맡았다.이번 연기대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이날 트로피를 건네받은 천호진은 "조금이라도 어려운 분들에게 희망을 드려보자고 했는데, 목표를 달성한 것 같아 기쁘다. 나 혼자가 아닌 후배들과 함께 했기에 받은 상"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람이 살다 보면 행복한 순간은 찰나라고 했다. 그 찰나가 길어지기 위해서는 작은 것에 감사하라고 하더라. 새해에는 작은 것에 감사하며 행복한 시간을 길게 가지시길 바란다"면서 "'한다다'를 아버지가 참 재밌게 봤다. 끝까지 보지 못하고 돌아가셨다. 감사했고, 수고했고, 사랑한다 아버지"라고 전했다.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이날 시상식에는 대상을 비롯해 최우수상, 우수상, 조연상, 신인상 등 굵직한 상들은 '한다다'에 출연한 배우들이 가져가며 폭발적인 인기를 입증했다.

최우수상을 받은 이민정은 "내가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자격이 있나 싶다. 예전에 인터뷰에도 말했듯이 어느 누군가의 독주가 아닌 다 같이 하는 협주의 느낌이었기 때문에 나에게 줬다기보다는, 모든 스태프, 감독님, 배우들에게 줬다고 생각한다"고 털어놓았다.

또한 "내가 살아가는 이유인 사랑하는 가족, 부모님 감사하다. 올 한해는 꿈꿀 수 있고, 그 꿈을 이룰 수 있는 한 해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상엽과 이정은은 일일드라마 부문 우수상을 차지했다. 이상엽은 "촬영하면서 많은 걸 느끼고 배웠다. 약해지고 포기하고 싶을 때도 많았는데, 아버지처럼 나를 이끌어주고 붙들어준 천호진 선배님과 이재상 감독님, 지친 내게 늘 따뜻한 미소를 준 양희승 작가님 등 모든 배우, 스태프들 덕에 즐거웠다"고 이야기했다.

이정은은 "결핍이 많으면 일상이 소중하단 걸 더 많이 알게 되는 거 같다. 정서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오대환과 오윤아가 조연상을 받으며 기쁨을 만끽했다. 오대환은 "기쁘기보다는 왠지 모를 부담감과 부끄러움이 앞서는 거 같다. 조금이나마 시청자들께 위안을 드린 따뜻한 드라마였기에 감사드린다. 선후배들과 함께 연기한 매 순간이 영광이었다"고 털어놓았다.

오윤아는 "늘 행복하다는 생각을 많이 하며 찍은 작품이다. 송가희를 사랑해준 시청자들의 관심 덕분에 큰 힘이 났다"면서 "엄마에게 오늘에서야 이 상을 드리게 됐다. 늘 감사하다. 집에 있는 민이, 늦게 들어오는데 반갑게 맞아주는 아들에게 고맙다"고 전했다.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사진='202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신인상은 이상이와 이초희가 품에 안았다. 이상이는 감독과 작가, 출연 배우들에게 고마움을 표한 뒤 "이 상을 받고 내년에는 더 열심히 하고 잘하는 배우가 되겠다"며 눈물을 보였다.

이초희는 "한다다'를 만난 건 천운이다. 올해 데뷔 10년 차인데 시상식에도 처음 와보고 배우로서 살면서 딱 한 번 받을 수 있다는 신인상까지 받게 돼 감사하다. 배우로서, 사람으로서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큰 힘을 준 작품으로 소중하게 간직하겠다"고 말했다.

청소년 연기상은 '한다다'에 출연한 문우진과 이가연에게 돌아갔으며, 이상엽은 인기상을 추가로 받았다. 특히 '한다다'에서 호흡을 맞춘 이상이·이초희, 천호진·이정은, 이민정·이상엽은 베스트커플상을 받았다.

작가상은 '한다다'를 집필한 양희승 작가가 차지했다. 양희승 작가는 "유쾌하고 소소한 일상의 주말 드라마를 할 수 있도록 독려해준 KBS에 감사드린다"면서 "드라마 한 편이 시청자에게 미치는 정서적 영향력이 크다는 걸 잘 알고 있다. 책임감 있게 드라마를 만드는 작가가 되겠다"고 알렸다.

◆ 다음은 2020 KBS 연기대상 수상자 및 수상작이다.

▲대상=천호진(한 번 다녀왔습니다)
▲최우수상=이민정(한 번 다녀왔습니다), 박인환(기막힌 유산), 정보석(오! 삼광빌라)
▲우수상 미니시리즈 부문=박성훈(출사표), 이재욱(도도솔솔라라솔), 나나(출사표), 조여정(바람피면 죽는다)
▲우수상 일일드라마 부문=강은탁(비밀의 남자)·김유석(누가 뭐래도)·박하나(위험한 약속)·이채영(비밀의 남자)
▲우수상 장편드라마 부문=이상엽(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장우(오! 삼광빌라), 이정은(한 번 다녀왔습니다), 진기주(오! 삼광빌라)
▲작가상=양희승 작가(한 번 다녀왔습니다)
▲특별 공로상=송재호
▲조연상 미니시리즈드라마 부문=안길강(출사표, 한 번 다녀왔습니다)·예지원(도도솔솔라라솔)
▲조연상 장편드라마 부문=오대환(한 번 다녀왔습니다)·김선영(오! 삼광빌라)·오윤아(한 번 다녀왔습니다)
▲연작 단막극상=손숙·이유영·이신영·이한위
▲베스트 커플상=이장우·진기주(오! 삼광빌라), 정보석·이장우(오! 삼광빌라), 나나·박성훈(출사표), 조여정·고준(바람피면 죽는다), 박해진·조보아(포레스트), 이초희·이상이(한 번 다녀왔습니다), 천호진·이정은(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상엽(한 번 다녀왔습니다)
▲인기상=김영대(바람피면 죽는다)·이상엽(한 번 다녀왔습니다)·조보아(포레스트)
▲신인상=서지훈(그놈이 그놈이다, 어서와)·이상이(한 번 다녀왔습니다)·보나(오! 삼광빌라)·신예은(어서와)·이초희(한 번 다녀왔습니다)
▲청소년 연기상=문우진(한 번 다녀왔습니다)·이가연(한 번 다녀왔습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