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子' 똥별이, 기저귀에 끼인 토실토실 허벅지…배바지까지 치명적


제이쓴, 홍현희 아들 준범(태병 똥별이)군이 세상 구경에 나섰다.

최근 제이쓴은 "커피 마시다 한컷☕️(˵¯̴͒ꇴ¯̴͒˵)"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준범 군은 아빠와 함께 카페 나들이를 떠난 모습. 아빠 품에 안겨 오동통한 귀여운 몸매를 뽐내고 있다.

제이쓴은 개그우먼 홍현희와 지난 2018년 결혼식을 올렸으며, 지난해 8월 아들을 품에 안았다. 최근에는 아들과 함께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