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Dreamers' 美대표 라디오 청취자 '최다' 신청곡 1위→세계적 스타들 제친 '초특급 인기'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Dreamers'(드리머스)가 미국 라디오에서 '최다' 신청곡 1위에 또 한번 오르며 초특급 인기를 과시했다.

미국 대표 유명 라디오 프로그램인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의 '모스트 리퀘스티드 라이브'(Most Requested Live)는 청취자들이 가장 많이 신청한 곡 톱 30을 순위 별로 발표했다.

이 중 지난 11월 20일 정국이 발매한 '2022 FIFA(피파) 월드컵' 공식 사운드트랙 'Dreamers'가 한 주 동안 청취자들이 가장 많이 신청한 곡 1위를 차지하는 강력한 저력을 자랑했다.

청취자들이 가장 많이 신청한 곡 2위에는 비욘세(Beyonce)의 Cuff It, 3위에는 에이브릴 라빈(Avril Lavigne)의 I'm a Mess(with YUNGBLUD), 4위는 사브리나 앤 린Sabrina Ann Lynn Nonsense, 5위에는 메간 트레이너(Meghan Trainor)의 Made You Look, 6위에는 찰리온어프라이데이(charlieonnafriday)의 Enough, 7위에는 레이디 가가(Lady GaGa)의 Bloody mary, 8위에는 SZA Kill Bill, 9위에는 레마X셀레나 고메즈(Rema X Selena Gomez)의 Calm Down, 10위에는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의 Lavender Haze 등이 올랐다.

정국의 'Dreamers'는 세계적인 스타들의 히트곡들을 제치고 청취자들이 가장 많이 신청한 곡 1위에 이름을 올리며 식지 않는 뜨거운 인기를 다시 한번 느끼게 했다.
방탄소년단 정국 'Dreamers' 美대표 라디오 청취자 '최다' 신청곡 1위→세계적 스타들 제친 '초특급 인기'
앞서 'Dreamers'는 '모스트 리퀘스티드 라이브'에서 '4주 연속' 청취자 '최다' 신청곡 1위에 이름을 올리는 압도적인 인기를 자랑하기도 했다.

'Dreamers'는 역대 월드컵 공식 사운드트랙 '최초'로 빌보드(Billboard)의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를 비롯해 '2주 연속'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까지 휩쓸며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다.

또 'Dreamers'는 '7주 연속' 빌보드 차트에 진입하며 글로벌한 음원 파워를 보여줬다.

'Dreamers'는 월드컵 송 사상 '최초'로 발매 첫날 글로벌 음원 플랫폼 '아이튠즈'(iTunes) 100개 국가 이상에서 1위를 차지했고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35일 만에 1억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11월 20일 정국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메인 하이라이트 무대를 장식하는 역사를 썼다. 정국은 한국 가수 '최초'로 타국에서 개최된 월드컵 개막식 무대에 오르는 이례적인 행보를 보여줬다.

한편, 최근 정국은 역대 K팝 솔로 가수 '최초'로 미국 대중음악 시상식 중 하나인 '2023 아이하트라디오 뮤직 어워즈(iHeart Radio Music Awards)' 에 후보로 지명되는 영광을 안았다.

'2023 아이하트라디오 뮤직 어워즈'는 오는 3월27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개최된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