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가해 시절은 안녕 "폼 미쳤다, 스튜어디스 혜정아"


배우 차주영이 여신 비주얼을 선보였다.

최근 차주영은 "안길호 감독님 샤룽🫶🏻 염혜란 선배님 샤룽🥹 그리고 나 최혜정 유니폼~ 스튜어디스 혜정이 폼 어때? 오늘도 더 글로리 하세요💛"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차주영은 승무원 유니폼을 입고 단아함을 뽐냈다. 칼단발이 찰떡같이 어울리는 모습.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차주영은 극 중 학교 폭력(학폭) 가해자 중 한 명인 최혜정 역을 연기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