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다현 / 사진=텐아시아DB
트와이스 다현 / 사진=텐아시아DB


트와이스 다현이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3일 "다현이 2일 오후 10시경 자가키트 검사 후 신속 항원 검사를 통해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다현은 격리 및 요양 중"이라고 알렸다.

한편, 다현이 속한 트와이스는 최근 일본 연말 특집 프로그램 NHK '홍백가합전'에 출연했다.

이하 JYP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 엔터테인먼트입니다.

TWICE 멤버 다현이 3일(화) 진행한 신속 항원 검사에서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아 안내드립니다.

2일 오후 10시경 자가키트 검사 후, 3일 신속 항원 검사를 진행하여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아 보건소의 지시에 따라 격리 및 요양 중입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조속한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