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팬클럽 ‘임히어로 서포터즈’ 시설보호 아동・청소년 위해 1000만원 기부



경기북부사랑의열매(회장 이순선)는 임영웅 팬클럽 ‘임히어로 서포터즈’가 시설보호 아동・청소년을 위한 기부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전달된 성금은 연말연시를 맞이해 팬카페를 통해 모금한 것으로 시설보호 아동・청소년의 겨울의류 구입비와 시설퇴소를 앞두고 있는 청년의 자립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임히어로 서포터즈 측은“임영웅님의 선한 영향력에 힘을 보태고자 회원들 모두 십시일반 나눔에 참여해주셨다”며“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아이들이 꿈을 잃지 않고 살아갈 수 있도록 함께하고 싶다”고 밝혔다.

강주현 경기북부사랑의열매 본부장은“여러분들의 정성이 모여 전해진 성금이라 의미가 더 깊다”며“보다 투명하고 빠르게 성금이 전달될 수 있도록 사랑의열매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임영웅팬클럽 임히어로 서포터즈는 임영웅을 매개로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자 2020년 4월에 결성되었으며 그동안 취약가정 청소년 노트북지원사업, 시설보호종료아동 바리스타양성사업, 취약가정아동 과일채소지원사업 등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번 기부를 통해 사랑의열매로 전해진 ‘임히어로 서포터즈’의 누적기부액은 2억 2000여만원이다.

그리고 가수 임영웅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3일 임영웅이 코로나19와 한파로 힘든 연말을 보내고 있는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3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