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수 / 사진=텐아시아DB
오영수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오영수가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JTBC는 25일 "배우 오영수가 지난 2017년 여성 A씨에게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 씨는 지난해 말 오영수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했다. 경찰은 해당 혐의에 대해 불송치 결정를 내렸으나 A 씨가 이의 제기를 신청, 수원지검 성남지청이 혐의를 재수사했다.

검찰에서는 혐의 입증과 관련한 증거가 있다고 판단, 재판에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오영수 측은 해당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한편, 오영수는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게임'에서 일명 '깐부 할아버지'로 주목받았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