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화보 비하인드서 소년미 + 섹시미..매력 종합선물세트



방탄소년단 뷔가 섹시함과 소년미를 모두 완벽하게 소화하는 카멜레온같은 매력으로 전 세계 팬들에게 설렘을 안겼다.

최근 방탄소년단은 공식 유튜브 채널 ‘BANGTANTV’를 통해 ‘Us Ourselves, and BTS ’WE’ Photoshoot Sketch’의 화보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먼저 멤버들이 셀프 사진관콘셉트로 개인 사진을 찍는 모습으로 영상은 시작됐다.

뷔는 셀프 카메라로 찍는다고 생각하니까 더 어려운 것 같아서 그냥 화보 찍는다고 생각하고 찍었습니다라는 멘트와 함께 다채로운 포즈, 표정으로 촬영을 진행하며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선보였다.

카메라의 스위치를 쥐고 있는 손동작마저도 계산된 화보의 한 장면처럼 우아했고, 뷔의 나른한 중저음 보이스는 섹시함을 더했다.

뷔는 검은색 니트와 청바지를 입어 자연스러우면서도 트렌디한 느낌을 선사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포인트로 검은색 보터햇을 착용해 역시 패션의 완성은 얼굴이라는 진리를 다시 한번 입증해 보이기도 했다.

다음 촬영 콘셉트는 비티엣-스 명랑 운동회로 풋풋한 첫사랑 소년 같은 느낌을 선보였다.

청팀인 뷔는 파란색 트레이닝복과 헤어 밴드를 착용해 비타민보다 상큼하고 청량한 미모를 뽐내 전 세계 팬들을 설레게 했다.

뷔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코믹한 장면을 연출, 청춘 영화의 주인공을 떠올리게 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앞서 정적인 화보와는 상반되는 분위기로 뷔는 콘셉트에 따라 완전히 다른 캐릭터를 보여줘 역시 화보 천재’, ‘화보 장인임을 입증했다.

모래주머니로 저글링을 시도했지만 금새 떨어뜨리거나, 축구를 하던 중 공을 향해 헛발질을 하기도 하고, 줄다리기에 몰입해 줄을 잡고 뒤로 기대다 바닥에 눕는 등 뷔의 몸을 사리지 않는 개그는 보는 이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또 뷔가 멤버들과 장난을 치며 순수한 눈빛으로 미소를 짓는 장면은 팬들의 마음을 녹였다.
팬들은 "매력 종합 선물 세트야", 그 여름, 우리가 사랑한 김태형”, “첫사랑 기억 조작. 내 첫사랑은 김태형”, “콘셉트 바뀌면 얼굴, 분위기 바뀌는거 정말 대단해. 역시 김태형 천재”, “김태형 주인공 영화 빨리 보고싶어요라며 뜨겁게 반응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