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르세라핌 허윤진 코로나 확진…4인 체제 활동


그룹 르세라핌 멤버 허윤진이 코로나에 확진됐다.

르세라핌 소속사 쏘스뮤직은 "허윤진은 가벼운 두통 증상이 있어 지난 4일 저녁 신속항원검사를 진행했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허윤진을 제외한 르세라핌 멤버들은 현재 특별한 이상 증상은 없으며, 선제적으로 진행한 자가진단키트 결과 모두 음성임을 확인했다.

쏘스뮤직은 "르세라핌은 허윤진의 격리 해제 시점까지는 4인 체제로 활동 예정"이라면서 "허윤진의 활동 재개 일정은 다시 안내 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허윤진이 조속히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 또한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도 성실히 협조하겠다"고 전했다.

이하 쏘스뮤직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쏘스뮤직입니다.

르세라핌 멤버 허윤진의 코로나19 확진 및 향후 스케줄 관련해 안내드립니다.

허윤진은 가벼운 두통 증상이 있어 4일(금) 저녁 신속항원검사를 진행했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허윤진을 제외한 르세라핌 멤버들은 현재 특별한 이상 증상은 없으며, 오늘 선제적으로 진행한 자가진단키트 결과 모두 음성임을 확인했습니다.

르세라핌은 허윤진의 격리 해제 시점까지는 4인 체제로 활동 예정입니다. 허윤진의 활동 재개 일정은 다시 안내 드리겠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허윤진이 조속히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또한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도 성실히 협조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