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다인 인스타그램
사진=유다인 인스타그램


배우 유다인이 결혼 1년 만에 임신 사실을 알렸다.

유다인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에게 아기가 찾아왔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주 영화 ' 낮과 달'이 개봉을 했다"며 "영화 후기들을 하나도 빠짐없이 다 읽고 있다. 너무 재미있었고 따뜻했다는 후기들을 보면서 내가 더 감동받고 감사한 마음이었다"고 고마워헀다.

임신으로 인해 영화 GV에 부득이하게 참석하지 못한다고 밝힌 유다인은 "마음만은 함께이고 싶다. 영화 '낮과 달'을 잘 부탁드린다는 얘기를 하고 싶었다. 나에게 특별한 영화이자, 내가 무척 사랑하는 영화"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유다인은 "몸 관리 잘해서 더 좋은 모습으로,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전했다.

유다인과 민용근 감독은 2011년 영화 '혜화, 동'에서 출연 배우와 감독으로 호흡을 맞추며 인연을 맺게 됐다. 두 사람은 영화라는 공통점으로 사랑을 키워오다 2021년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이하 유다인 공식입장 전문안녕하세요. 유다인입니다.

지난 주 영화 낮과달이 개봉을 했죠.

저는 영화 후기들을 하나도 빠짐없이 다 읽고 있습니다.

너무 재미있었고 따뜻했다는 후기들을 보면서 제가 더 감동받고 감사한 마음이었습니다.

제가 글을 올리는 이유는 영화 GV에 참석하지 못해서 인데요.

마음은 너무나 함께하고싶지만 저에게 아기가 찾아와서 부득이하게 참석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그래도 영화 <낮과 달>을 잘 부탁드린다는 얘기를 하고싶었습니다.

저에겐 특별한 영화이자, 제가 무척 사랑하는 영화거든요.

몸관리 잘 해서 더 좋은 모습으로,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모두 건강하세요. ^^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