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남편 프로골퍼 안성현

빗썸 실소유주 추정 박민영 전 남친에게
3억원대 자동차 대여 의혹
[단독] 성유리 "남편과 박민영 전 남친 '친분' 몰라…빗썸과 관련없어"


가수 겸 배우 성유리가 남편 안성현과 사업가 강종현 씨와의 관계에 대해 언급했다.

12일 텐아시아 취재 결과 성유리 측은 "남편의 차(벤츠 마이바흐)를 강종현 씨가 대여한 줄도 몰랐다"며 "두 사람의 친분에 대해 아는 바가 없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12일 디스패치 보도에 따르면 강종현이 자주 타고 다니는 차량이 성유리의 남편인 안성현 국가대표 상비군 코치의 것임이 알려졌다. 강종현은 "성현이랑 워낙 친해서 빌려 타고 있다"며 호적상 안성현(81년생)이 형임에도 친구로 지내는 것에 대해서는 "휴대폰 사업을 할 때 80년생이라 하고 다녔는데 지금까지 (습관적으로)..."라고 해명했다.

여기에 안 코치는 강종현의 순환 출자 의혹에 휩싸인 '이니셜'의 전신인 '비트갤럭시아' 조합원으로 알려졌다. 이어 '비덴트'에 6억원을 투자하기도.

강종현은 배우 박민영과 최근까지 뜨거운 사랑을 나눈 인물. 그는 1982년생 신흥 부자로 이름을 알리며 최근 국내 2위 가상자산거래소 빗썸의 숨겨진 주인이라는 의혹을 받고 있다. 또 강종현이 그의 여동생을 앞세워 부정한 방법으로 부를 축적해왔다는 논란이 일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