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韓솔로 아이돌 '최단' 美50만장 판매고 달성→RIAA 골드 인증 자격 획득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미국에서 K팝 솔로 아이돌 '최단' 판매고를 올리는 신기록을 또 한번 수립했다.

실시간 글로벌 음악 차트, 시상식, 뉴스 등을 전하는 차트 데이터(chart data)는 정국과 찰리 푸스의 협업곡 'Left and Right'(레프트 앤드 라이트)가 미국에서 50만 장 이상이 판매됐다고 전했다.

'Left and Right'는 지난 6월 24일 발매 이후 약 80일 안에 미국에서 50만 장 이상을 판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정국은 'Left and Right'로 K팝 솔로 아이돌 '최단' 기간 미국에서 50만 장 이상을 판매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또 정국은 'Left and Right'로 K팝 솔로 아이돌 '최단' 미국음반협회(RIAA) 골드 인증 자격을 획득하는 기록도 수립했다.

'Left and Right'는 미국 내 발표된 모든 곡의 세일즈를 반영하는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1위로 첫 진입해 9월 17일자에는 9위에 올랐고 11주째 차트인하는 등 현지 독보적인 음원 판매량에 대해 입증했다.

정국은 'Left and Right' 이외에도 미국에서 솔로곡으로 '최단', '최초' 판매고를 달성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 정국 韓솔로 아이돌 '최단' 美50만장 판매고 달성→RIAA 골드 인증 자격 획득
앞서 2020년 4월 정국의 시차(My Time)는 K팝 아이돌 솔로곡 중 '최단' 기간인 발매 57일 만에 미국에서 10만 장 이상 판매고를 기록했다.

또한 2021년 3월 정국의 'Euphoria'(유포리아)는 미국에서 K팝 남자 아이돌 솔로곡 중 '최초'로 50만 장 판매고를 달성하기도 하는 등 글로벌 보컬의 위상을 자랑했다.

더불어 정국은 자신의 솔로곡 'Stay Alive'(스테이 얼라이브)로 미국에서 한국 솔로 OST '최초'이자 '유일'하게 10만 장을 판매하는 등 모두 한국어 곡이지만 비교 불가한 K팝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Left and Right'는 미국에서 9일 만에 10만 장 이상을 판매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에 강력한 음원 위력도 실감케 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