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사진=텐아시아 DB
김선호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김선호가 연극 '터칭 더 보이드' 출연료를 전액 기부했다.

16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배우 김선호의 지원으로 운영된 푸드트럭을 통해 11호 태풍 힌남노로 갑작스럽게 피해를 본 포항 대송면의 이재민과 자원봉사자 등 약 1000명에게 다과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푸드트럭 운영은 김선호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가 태풍으로 잃어버린 이재민을 위해 지원할 방법을 고민하던 중 추석 연휴를 앞두고 현장 식사 지원이 필요하다는 희망브리지의 제안에 따라 결정됐다고.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이번 태풍으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을 위해 김선호 배우가 연극 '터칭 더 보이드' 출연료 전액을 기부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하여 희망브리지와 함께 논의하며 다과 지원을 결정하게 되었다"며 "이재민분들의 일상 회복을 기원하는 마음이 작게나마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고 전했다.

한편 김선호는 오는 18일까지 대학로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연극 '터칭 더 보이드'로 관객과 만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