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카즈하, 日 유명 패션잡지 표지 장식


그룹 르세라핌의 카즈하가 일본 패션 잡지 ‘SPUR’ 표지를 장식했다.

르세라핌 카즈하가 오는 21일 일본에서 발간 예정인 패션 잡지 ‘SPUR’ 11월호 표지 모델로 발탁됐다.

K팝 걸그룹 멤버가 ‘SPUR’ 본지의 표지를 장식한 건 카즈하가 처음이다. 이처럼 르세라핌은 지난 5월 데뷔와 동시에 한국과 일본에서 큰 사랑을 받으면서 차세대 글로벌 스타로 떠올랐다.

오늘(15일) 공개된 표지 이미지 속 카즈하는 우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스타일링을 자신만의 분위기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특히 표지 속 카즈하의 당당한 눈빛과 미소를 머금은 표정에서는 강인하면서도 순수한 매력이 느껴졌고 전체 화보에 대한 기대를 높이기 충분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카즈하는 발레 전공자에서 K팝 아이돌 데뷔까지의 과정과 그에 대한 생각, 데뷔 후 활동 등 다양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르세라핌으로 데뷔 후 첫 단독 표지를 장식하게 된 카즈하는 “어렸을 때부터 잡지 커버를 찍는 것이 큰 꿈 중 하나였는데, 이뤄지게 되어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르세라핌은 지난 13일(현지시간) 발표된 미국 빌보드 차트에 19주 연속 진입하면서 올해 데뷔한 K-팝 아이돌 중 최장기간 차트인 기록을 자체 경신 중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