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뷔 팬덤 '희망브리지' 기부금 전달..수해피해 복구 기원


방탄소년단 뷔의 팬들이 기부로 선한 영향력 전파에 나섰다.

최근 뷔의 팬들은 집중호우 피해지역 주민들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23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태풍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따듯한 온정이 전달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뷔의 글로벌 팬베이스 뷔유니언(VUNION)과 한국 팬베이스 V INSIDE, KTH SUPPORTERS, Australia4Taehyung, BTS V CANADA, KTHContent, Naver_Taehyung, Taehgers PHILIPPINES, BTS V SPAIN, VStreamTeam, TAETAE VOTING JAPAN 등이 뜻을 모았다.

뷔의 팬들은 최근 연이은 기부행렬을 펼치고 있다.

지난 8일에는 뷔의 솔로곡 ‘스티그마(Stigma)’의 공개 6주년을 축하하며 전세계 팬들이 다양한 선행을 실천했다.

캐나다의 사회서비스 비영리기관 ‘Street Health Toronto’를 비롯해, 국제단체 ‘Global Giving’, 베트남의 아동교육 관련 프로젝트 ‘Dream Nuturing’, 영국의 ‘United Help Ukraine’, 청소년 웰빙 관련 기금 ‘Sign Up Foundation’ 등 전세계 곳곳에 성금이 이어졌다.
BTS 뷔 팬덤 '희망브리지' 기부금 전달..수해피해 복구 기원
팬들은 뷔의 반려견 ‘연탄’의 생일에도 각종 동물구호단체와 관련 기관에 사랑의 성금을 전달했다.

글로벌 동물 복지 단체 'FOUR PAWS International', 유기견, 유기묘 구호소인 'Saigon Time Dog and Cat Support Group', 동물의 권리, 복지를 위해 일하는 'The Lost Dogs' Home', 반려견 복지 자선단체 'DogsTrust', 동물 복지단체 'KSPCAKenya' 등을 비롯 약 20여개 기관에 기부금이 전달되었다.

스타에 대한 사랑을 기부로 실천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는 뷔의 팬들은 바람직한 팬덤문화의 표본을 보여주고 있다.

얼마 전 뷔도 성실납세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지금까지 20대에 모범 납세자로 선정된 아이돌은 뷔를 비롯, 소녀시내 윤아, 아이유, 샤이니 태민 등 단 4명으로, 대중의 큰 사랑을 받는 스타로서 타의 귀감이 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