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서하얀, 나노 팔목이 부러질듯...청청패션도 완벽하게 소화[TEN★]


가수 임창정의 아내 서하얀이 일상을 전했다.

서하얀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하얀의 손과 팔이 담겼는데, 부러질 듯 앙상한 손목에 특히 눈길이 쏠렸다.

한편 서하얀은 2017년 18살 연상의 임창정과 결혼해 슬하에 다섯 아들을 두고 있다.

사진=서하얀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