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DB
텐아시아DB


배우 김혜수가 수재민을 돕기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10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김혜수는 기록적 폭우로 발생한 수재민을 돕기 위해 1억 원을 전달했다.

김혜수의 기부금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복구 및 수재민을 돕는데 쓰일 예정이다.

앞서 김혜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400mm 폭우에 반지하 3가족 등 8명 숨지고 6명 실종…이재민 391명' 기사를 캡처하고 "사망자, 실종자 계속 늘어나네요 외부에 계신 분들 안전히 귀가하시고 부디 더 큰 피해 없길"이라고 걱정의 말을 남겼다.

김혜수는 자연재해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을 위해 꾸준히 기부해왔다. 김혜수는 지난 3월 경북 울진, 강원 삼척 등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당시 산불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성금 1억을 기부햇다.

김혜수의 기부금은 산불 피해 이재민들에게 긴급구호키트 등을 포함해 피해 지원과 구호에 필요한 다양한 물품을 지원하는 데 사용됐다.

2019년 강원 산불 당시에도 기부금을 전달했고, 2020년에는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1억 원을 기부하는 등 선한 행보를 보여줬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